▒▒▒▒ 全州海星高等學校總同窓會 ▒▒▒▒
전주해성고등학교 총동창회
연회비를 꼭 납부해야 하는 이유는?
총동창회 발전과 활성화를 위해
해성동문이므로
기타
 
> 해성인소식 > 모교소식

 내용보기
이름 사무국
제목 모교에서 시 낭송회 열려~~
제목 없음

 

총동창회장님 모교서 시 낭송회

 

일시:2014년 7월 10일(목) 오후 1시~2시

장소: 본교 강당

 

총동창회장님께서 재능시 낭송협회 전북지부 회원 9명, 본교 재학생 2명,

본교 국어과 오용기선생님등과 함께 시 낭송회를 가졌습니다.

총동창회장님께서는 모교출신 시인인 복효근의 「목련후기」 라는 시를 낭송하였습니다.

 

[목련 후기]

 

복효근

 

목련꽃 지는 모습 지저분하다고 말하지 말라

순백의 눈도 녹으면 질척거리는 것을

지는 모습까지 아름답기를 바라는가

그대를 향한 사랑의 끝이

피는 꽃처럼 아름답기를 바라는가

지는 동백처럼

일순간에 져버리는 순교를 바라는가

아무래도 그렇게는 돌아서지 못 하겠다

구름에 달처럼은 가지 말라 청춘이여

돌아보라 사람아

없었으면 더욱 좋았을 기억의 비늘들이

타다 남은 편지처럼 날린대서

미친 사랑의 증거가 저리 남았대서

두려운가

사랑했으므로

사랑해버렸으므로

그대를 향해 뿜었던 분수 같은 열정이

피딱지처럼 엉켜서

상처로 기억되는 그런 사랑일지라도

낫지 않고 싶어라

이대로 한 열흘만이라도 더 앓고 싶어라

 

[출처] 복효근의 시 <목련 후기>

  List     

 
총접속자수:335,026명